마감재부터 가구까지 세련된 컬러 선택을 위한 이야기 | 공간에 대한 긴: 생각 Z:IN
  • 인테리어 자재 브랜드 바로가기
  • 기업소개 바로가기
  • 고객서비스 바로가기

LX하우시스

HOME > 컬렉션 > 제품선택가이드 > 창호선택가이드

창호선택가이드 제품마다 스며있는 프리미엄 하우징 브랜드 Z:IN의 긴:생각, 긴:이야기

추천 1 URL 복사 인쇄 스크랩
twitter facebook
게시물 상세보기
마감재부터 가구까지 세련된 컬러 선택을 위한 이야기

등록일

2016-06-16

조회수

6,763
제목없음
 리모델링 이야기 마감재부터 가구까지 세련된 컬러 선택을 위한 이야기

컬러는 공간의 이미지를 바꾸는 주요 요소다. 어떤 색을 선택하고 매칭하느냐에 따라
전혀 다른 스타일이 되기도 한다. 비율도 중요하다.
색의 분배에 따라 좁은 공간이 넓어 보일 수도 있기 때문. 스타일리시하고 조화로운 집을 위한 컬러 매칭법을 소개한다.

컬러 배분의 황금 비율, 배경색60 : 주요색30 : 강조색10

공간을 꾸밀 때 가장 신경을 써야 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색의 조화로움이다.
그렇기에 서로 어울리는 책을 찾는 것은 물론, 어떤 색을 어느 정도의 면적에 사용할지 결정하는 색 배분 역시 중요하다.
어떤 색이 얼만큼의 비중을 차지하느냐에 따라 공간이 완성됐을 때의 이미지가 완전히 달라지기 때문이다.
인테리어에서 컬러 배분을 할 때 일반적으로 배경색, 주요색, 강조색 세 가지로 나뉜다.

그리고 그 비중을 60:30:10으로 조정하는 것이 가장 안전하다.
배경색은 바닥, 벽, 천장, 창호 등 공간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넒은 면적의 색을 말하는데, 이 배경색에 의해 공간 전체의 느낌이 결정된다.
주요색은 공간의 색 이미지를 더욱 풍부하게 만드는 역할로 가구, 커튼, 러그 등 부피가 큰 인테리어 아이템의 색이 이에 해당된다.
공간에 긴장감을 불어넣어주는 강조색은 쿠션, 액자, 조명 등 극히 적은 면적에 이용해 포인트를 주는 목적으로 활용한다.
이렇게 공간의 세 가지 색이 전체적인 균형을 이룰 때 센스 있는 공간이 완성된다.

인테리어 마감재의 이상적인 컬러 조합 1. 바닥 천장 순으로 밝은 색을 쓰면 공간이 넓어 보인다.
  • 위로 갈수록 밝은 색을 칠하면 천장이높아 보이고 방도 넓어 보인다.
    벽과 천장을 같은 색으로 통일해도 좋다.
  • 반대로 천장을 어두운 색으로 마감하면 천장이 실제보다 낮아 보인다.
    아늑한 분위기가 필요한 침실이나 서재 등에 사용해도 좋다.
2. 바닥에 밝은 색을 사용하면 좁은 공간도 넓어 보인다.
  • 바닥에 밝은 색의 마감재를 선택하고 벽과 천장을
    이와 비슷한 색으로 마무리하면 좁은 공간도 넓어 보인다.
  • 바닥을 짙은 색으로 마감하고 벽과 천장을 전혀 다른 색으로 마무리하면
    아늑하고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3. 패턴이 들어간 벽지와 패브릭을 선택할 때는 방의 넓이를 고려할 것
  • 방이 넓어 보이려면 흰색 계열의 밝은 색 벽지와 패브릭을 쓰는 것이 좋다.
    무지이거나 자잘한 무늬가 들어간 것을 추천한다.
  • 가로 스트라이프 패턴은 가로 길이를 강조해 공간을 넓어 보이게 하지만
    자칫 천장이 낮아 보여 답답해 보일 수도 있다.
  • 세로 스트라이프 패턴은 높이를 강조해 천장이 높아 보이는 효과를 준다.
    단, 색 대비가 강한 굵은 세로 스트라이프 패턴은 오히려 공간이
    좁아 보일 수 있으므로 주의할 것.
  • 커다란 패턴이나 진한 컬러의 벽지는 앞으로 튀어나와 보여서
    공간을 좁아 보이게 한다.
4. 창호나 가구의 색은 바닥, 벽과 조화를 이뤄야 한다.
  • 창호나 붙박이 가구를 바닥재와 같은 색으로 통일하는 방법.
    비교적 매칭이 쉽고 통일감도 있다.
  • 창호와 붙박이 가구를 벽과 비슷한 색으로 하는 방법.
    문과 수납장이 많아도 눈에 잘 띄지 않아 방이 넓어 보인다.
  • 창호와 붙박이 가구를 바닥보다 진한 색으로 마감하는 방법. 공간에 긴장감이 생겨나 중후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준다.
인테리어 컬러 매칭 가이드 1. 한 가지 색상으로 통일한 경우, 채도와 명도를 달리하자.

벽, 쿠션, 스툴, 소파에 이르기까지 하나의 주요 색상을 사용했지만 명도와 채도가 달라 밋밋하지 않은 공간으로 완성됐다.

2. 다양한 색을 사용할 경우 톤을 맞춘다.

연핑크, 연그레이, 화이트 등 여러가지 색이 쓰였지만 모두 부드러운 파스텔톤으로 맞춰 밝고 사랑스러운 느낌을 준다.

3. 색상환에서 이웃해 있는 비슷한 색을 매칭한다.

노란색과 연두색 벽, 초록색 베딩과 청록색 러그 등 서로 이웃한 다영한 색이 조화를 이룬 공간.

4. 색상환에서 마주보는 색(보색)을 매칭한다.

블루톤의 배경에 빨간색 액자로 포인트를 준 공간. 색의 성격이 대조적인 보색은 서로를 돋보이게 하기 때문에 공간에 강한 인상을 준다.

참고자료 : <쉽게 배우는 인테리어> 주부의벗사 지음 / 노경아 옮김 / 삼호미디어

  • 관련블로그
추천 1 URL 복사 인쇄 스크랩
twitter facebook
* 현장주소를 입력해주세요.
인테리어 상담신청
리모델링 시공사례
TOP 이동
상담신청하기